한나라당이 경찰서장 폭행을 구실로 촛불시위에 대한 맹비난을 퍼부었다.

한나라당은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 한나라당 대표최고위원실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한미FTA 무효 시위를 맹비난 했다.

유승민 한나라당 최고위원은 "종로경찰서장을 폭행한 시위대 전원에 대해 엄정한 법집행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남경필 한나라당 최고위원은 "불법 시위 도중에 공권력에 대한 폭행을 저지른 것은 용납될 수 없다"며 "민주당에서 분명한 입장을 밝혀 달라"고 요구했다.

한편 홍준표 한나라당 대표는 "내사에 관한 전권은 경찰에 주는 것이 맞지만 내사 결과에 대한 통제권은 검찰에 있는 것이 맞다"고 지난 비공개회의 내용을 다시 언급했다.

홍준표 대표는 "국가기관 사이에 권한 분쟁은 밥그릇 싸움으로 비쳐질 우려가 있다"며 수갑을 반납하는 등의 집단행동을 하지 말고 경찰은 수사에 전념하라"고 촉구했다.

<한나라당 최고위원회의>


<정동영 민주당 최고위원 "종로경찰서장 의도적 접근">

<종로 경찰서장 폭행사건에 대한 진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하늘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