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대통령은 '한미FTA 비준안' 서명 포기하라"

야당과 시민들은 2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계단에서 촛불문화제를 열고 날치기된 한미FTA 비준안에 서명하려는 이명박 대통령을 비판했다.

이정희 민주노동당 대표는 "이명박 대통령은 취임식에서 헌법을 준수한다고 선서를 했다"며 "하지만 경제민주화, 사법주권, 중소상공인과 농민의 보호 조항을 무시하고 한미FTA 서명하려는 이명박 대통령은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다"고 규탄했다.

강기갑 민주노동당 의원은 "이명박 대통령이 한미FTA 비준안에 서명을 한다면 한미FTA로 무덤을 파는 것 뿐만 아니라 퇴임 이후 전두환‧노태우의 처지를 면하기 어려울 것이다"고 경고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하늘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