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가 통합진보당에 대한 위헌정당해산심판을 청구한지 지난 5일로 1년 그리고 앞으로 20일 뒤 최후변론만 남겨 놨다.

이에 맞춰 시민사회·종교·언론·정치권 등 각계를 대표하는 주요인사 10명의 제안으로 정부의 진보당 해산 시도에 반대하는 원탁회의가 6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 컨벤션홀에서 열렸다. 원탁회의에 참석한 이들은 "민주주의 수호", "통합진보당 해산반대"에 뜻을 함께하기로 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하늘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