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우 다음카카오 공동대표는 16일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국정감사에 참고인 자격으로 출석해 여야 의원들로부터 ‘감청영장’에 대한 집중적인 질문을 받았다.

이석우 대표는 이날 “과거에는 수사기관의 감청영장 취지를 적극적으로 해석해 협조 차원에서 응했지만, 앞으로는 (과거처럼) 일주일치 모아서 주는 것을 더 이상 안하겠다”고 밝혔다. 

이같은 입장으로 다음카카오의 감청 영장 불응 방침이 재확인되자 여야는 각기 다른 해석을 내놓으며 날을 세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하늘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