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그렘이 사이버 검열의 안전지대로 부상하면서 국내 이용자만 100만명을 돌파하는 등 이용자가 급증하고 있다. 

특히 사이버 망명 대열에는 검사와 판사, 정치인들도 동참하고 있다.

텔레그램은 국내 이용자 수가 증가하면서 한국어 버전을 공식 출시했고, 오픈 소스를 활용해 화면 잠금 기능을 갖춘 앱도 등장했다.

6일 랭키닷컴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4일까지 한 주간 텔레그램 애플리케이션(앱) 이용자 수가 영어 버전의 경우 107만 6천 명, 한글 버전은 30만 5천 명을 기록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하늘사랑'